코인뉴스

CryptoCurrency에 관한 최신 뉴스와 다양한 정보를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최신뉴스
  • '글로스퍼',신한카드와 ‘디지털 금융’ 업무 협약…블록체인 보편화 성큼

    블록체인 업계 대표기업중 하나인 '글로스퍼(대표 김태원)'가 카드업계 1위 '신한카드' 와 블록체인 기반 금융서비스 사업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4차산업 핵심 인프라기술로 주목 받고 있는 블록체인이 가장 빨리 도입되고 있는 것은 단연 금융분야다. 미래의 인프라인 블록체인기술을 개발하는 글로스퍼와 현재의 금융서비스를 제공하는 신한카드의 시너지는 획기적이고 현실적일 것이라는 추측이 도출된다.두 회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중장기적인 협업을 진행해 나갈 계획이다. 글로스퍼의 블록체인 기술 역량과 신한카드의 지불·결제 및 금융 노하우를 상호 공유하는 것은 물론 블록체인 기반 금융서비스를 도입하고자 하는 기업이나 단체를 대상으로 한 차별화된 서비스도 공동으로 연구 및 개발해갈 예정이다.글로스퍼는 블록체인의 사회적 가치와 효용성을 전파하고 건전한 블록체인 생태계 구축을 위해 노력해왔다. 특히, 올해 2월 서울시 노원구에서 오픈한 지역화폐 '노원(NW)'은 기부 및 자원봉사 등의 사회공헌 활동의 대가를 전자화폐의 형태로 지급·사용하도록 하는 지역기반 공공서비스로 시스템을 개발했다.김태원 글로스퍼 대표는 “금융업에서 블록체인 도입의 기대가치는 이미 많은 이들이 입증한 바 있다” 며 “이제는 기술에 대한 이론적인 분석이나 주장보다는 블록체인이 정말 보편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서비스의 기초가 된다는 것을 입증해야 할 시기”라고 밝혔다.김 대표는 “글로스퍼는 현업에서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신한카드와의 협업으로 혁신을 일궈낼 것” 이라고 덧붙였다.Tag#신한카드#신한#블록체인#글로스퍼#금융서비스#MOU#노원#NW출처 : 글로벌경제신문(http://www.getnews.co.kr)
    작성자 : 관리자 입력 : 2018-07-18
  • 블록체인 파트너스 서밋, '암호화폐의 도전과 과제' 논의

    최근 암호화폐(가상화폐)에 대한 관심이 부쩍 증가한 가운데 이에 대한 회의론과 부정적인 측면 및 역효과 들이 부각되는 보도도 증가하고 있다.업계는 암호화폐 거래소의 해킹 사례와 이용자들의 투기논란 과 기술의 검증 필요성 및 중앙화 거래소 논쟁까지 새로 제기되는 문제들로 떠들썩하며 업계 거물들까지 블록체인과 암호화폐에 대한 의견들을 쏟아내면서 갑론을박하고 있다.이러한 가운데 오는 21-22일 양일간 서울 워커힐 호텔에서 열리는 '제 1회 블록체인 파트너스 서밋(Blockchain Partners Summit 2018)' 에서는 과연 어떠한 새로운 이슈들이 수면 위로 떠오를지 관심이 집중된다.중국 소재 블록체인, 암호화폐 및 핀테크 전문 미디어 그룹인 '바비파이낸스(BABI Finance)' 와 서울 소재 블록체인 전문 액셀러레이터 및 인큐베이터인 '체이니어(Chaineer)' 가 공동 주관하는 이번 서밋은 전세계 최고의 블록체인 스타트업과 벤처캐피털 및 테크 거물들과 연구 기관들이 참여해 그들의 경험과 통찰을 나누고 조언하는 장이 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업계 전문가들이 블록체인 기술과 암호화폐 시장에 대해 어떠한 진단을 내릴 지 기대가 모아진다.이틀 간의 서밋에서는 블록체인과 암호화폐 시장의 도전과 과제에 대한 논의와 함께 공정성과 신뢰 재건의 문제 등 현 암호화폐 시장이 겪고 있는 문제들에 대한 전문가들의 심도 깊은 논의가 이루어질 예정이다.우선 암호화폐에 관련해서는 초미의 관심사인 △암호화폐 시장의 미래 △플랫폼의 중앙화 vs. 탈중앙화 △암호화폐의 투명성 과 프라이버시의 미래 △화폐로서의 인정 및 가치 평가 △전통 금융 시장에 미치는 영향 등 가장 뜨거운 사회적 이슈들을 짚어본다.블록체인 관련해서는 블록체인 기술의 긍정적인 측면을 △공공서비스 △공유경제 △교육과 CSR 등 사회적으로 어떻게 활용할 수 있을지에 대한 논의가 활발히 진행될 것으로 예상된다. 세부적으로는 블록체인이 어떻게 시스템의 투명성을 증가시키고 기업의 사회적 책임과 후원 문화를 활성화할 수 있을지 어떻게 교육 시스템 전반을 변화시킬 수 있을지 어떻게 전통적 공유경제 시장의 갈등과 비효율을 해결하고 공유경제를 확산시키고 약점을 보완할 수 있을지에 대한 열띤 토론이 이루어질 예정이다.블록체인의 역할에 대한 첫 날 패널 토론에서는 △대만의 국회의원 제이슨 쑤(Jason Hsu)의 진행으로 △네오(NEO)의 대표/창립자인 다 홍페이(Da Hongfei) △글로스퍼(GLOSFER)의 김태원 대표/CTO △프로시비스 AG(Procivis AG)의 이브알랭 쁘띠장(Yves-Alain Petitjean) 공동창립자/CFO △퀀트스탬프(Quantstamp)의 리처드 마(Richard Ma) 공동창립자/대표가 정부와 공공 분야에서의 블록체인 활용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다.또한 이번 서밋에서는 그간 뜨거운 감자로 떠올랐던 정부 규제에 대한 논의 역시 큰 비중을 차지한다. 정부의 역할 및 정부가 블록체인 기술을 도입할 시 직면하는 도전과 과제, 암호화폐에 대한 최적 또는 이상적인 규제의 범위 및 성공 사례를 바탕으로 한 친-블록체인 국가로부터 배울 점, 블록체인 산업을 성장시킬 수 있는 혁신적인 정부 정책 그리고 정부와 블록체인, 암호화폐 시장의 이상적인 관계는 무엇인지에 대한 논의가 이루어질 전망이다.암호화폐 시장의 미래와 투명성, 프라이버시 문제, 그리고 규제에 대해서는 '암호화폐, 세계를 항해하다'라는 둘째 날 패널 토론 세션에서는 △'찰스 호스킨슨(Charles Hoskinson)' 인풋 아웃풋(Input Output) 대표 △장펑 자오(Changpeng Zhao) 바이낸스(Binance) 창립자/대표 △로저 버(Roger Ver) 비트코인닷컴(Bitcoin.com) 대표가 의견을 나눌 예정이다.마지막으로 스타트업과 투자자들을 위한 세션도 마련돼 있다. 블록체인과 암호화폐 스타트업에 대한 △VC 투자 트렌드 △VC가 암호화폐 시장에 기여하는 방법 △성공적인 투자 방법의 비교 △암호 펀드의 부상 △성공 ICO 사례 △기업가들의 블록체인 활용성 △창조적인 산업에서의 블록체인 기술 응용법 등 업계 종사자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주제들로 구성돼 있다.Tag#암호화폐#가상화폐#블록체인#블록체인파트너서밋#바비파이낸스#체이니어#인풋아웃풋#바이낸스#비트코인닷컴출처 : 글로벌경제신문(http://www.getnews.co.kr)
    작성자 : 관리자 입력 : 2018-07-17
  • 마그나체인, 새로운 공개형 블록체인 출시 발표

    '비욘드 블록스 서밋 서울(Beyond Blocks Summit Seoul)'에 참석중인 마그나체인(MagnaChain)은 새로운 블록체인 프로토콜을 위한 새로운 브랜드와 공식 테스트넷 출시를 17일 발표했다. 이 프로토콜은 완전히 새롭고 아무것도 없던 상태에서 만들어진 공개형 블록체인과 분산 어플리케이션 개발(dApps)을 위해 쓰이던 블록체인 고나련 통합 툴셋이기 때문에 주목할 만하다.'드라퍼드라곤 이노베이션 펀드(DraperDragon Innovation Fund)' 와 '제이알알 크립토(JRR CRYPTO)'는 중국의 나스닥에 상장된 비디오 게임 업게를 이끌어가는 회사 중 하나인 중국 상하이에 기반한 '더 나인(The 9)' 과 함께 초기 투자자로서 확인돼왔다. 마그나체인에 따르면 더 많은 투자자 관련 발표가 뒤따를 예정이다. 마그나체인은 "가상해시(VC) POS 독점권 합의 매커니즘 및 혁신적인 '슬라이드 체인' 기술활용 및 사용하기 쉬운 스마트 계약과 같은 독특한 기술적 접근법을 활용하고 있다"고 전했다. 또한 이는 프로토콜이 확장성 및 초당 트렌젝션(TPS), 그리고 합의 방해물과 같은 공개형 블록체인이 갖는 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한다.마그나체인은 다양한 부문에서 개발자와 비즈니스 파트너사들을 보호해 왔으며 이러한 파트너십은 마그나체인과 회사의 다양한 디앱 파트너와 최종 사용자의 다양하고 효과적인 생태계를 보장한다.더불어 △한국 모바일게임 협회 △아이피플스(iPeoples) △에픽 게임즈(Epic Games) △모네타이즐(Monetizr) △골디락(Goldilock) △알토(Alto) △스마트체인미디어(Smartchainmedia) 총 7개의 회사들이 마그나체인과 파트너십을 맺고 있다.마그나체인 대표 할 베임(Hal Bame)은 "저희는 지원을 아끼지 않는 주목할 만한 투자자와 파트너사들의 도움을 통해 마그나체인의 테스트넷을 출시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고 말했다.그는 " 한국은 저희에게 특별히 중요한 시장인데 이는 오랜 비디오 게임 역사와 빠른 블록체인 기술 적응력을 갖고 있기 때문"이라면서 "마그나체인이 비디오 게임과 가상 자산 부문에서 시작해서 다양한 산업에 적용되고 혜택을 줄 수 있을것으로 본다"고 덧붙였다. 마그나체인은 올해 3분기와 4분기 말에 메인넷(Mainnet) 출시 및 여름 테스트넷 기간에 마그나체인 최초 게임 생중계를 계획하고 있다. Tag#비욘드블록스#블록체인#공식테스트넷#마그나체인#공개형#플랫폼#아이피플스#에픽게임즈#모네타이즐#골디락#알토#스마트체인미디어#메인넷#출시출처 : 글로벌경제신문(http://www.getnews.co.kr)
    작성자 : 관리자 입력 : 2018-07-17
  • 홍콩 금융청, 9월중 블록체인 기반 무역 금융 플랫폼 출시

    사실상 홍콩 중앙은행의 역할을 겸하고 있는 홍콩 금융청(Hong Kong Monetary Authority, HKMA)이 블록체인 기반 무역 금융 거래 플랫폼을 두 달 안에 출시한다고 밝혔다. “무역 금융 플랫폼(Trade Finance Platform)은 홍콩의 7개 은행이 협력해 만든 블록체인 프로젝트로 홍콩 금융청이 프로젝트 전반을 관리, 감독해 왔다. 오는 9월까지 이 플랫폼을 정식으로 출시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홍콩 금융청은 코인데스크에 보낸 이메일에서 위와 같이 밝혔다. 16일 <파이낸셜 타임스> 보도에 따르면 홍콩 금융청의 블록체인 플랫폼에는 HSBC와 스탠다드차터드를 비롯한 총 21개 은행이 참여한다. 앞서 지난 2017년 초 이 프로젝트의 계획이 공개된 바 있다. 당시 주요 은행들이 홍콩 금융청과 함께 무역 금융 플랫폼을 시험 운영하는 데 성공했다. 홍콩 금융 당국과 금융 기관들의 목표는 금융 관련 데이터를 좀 더 투명하게 공유하는 것이었다. 당시 시험 운영에는 홍콩 금융청과 뱅크 오브 차이나, 홍콩 동아은행, 항생은행, HSBC, 스탠다드 차터드 은행, 회계법인 딜로이트가 참여했다. 홍콩 금융청은 “이른바 이중 대출(double financing) 등 무역 금융 관련 사기를 줄이는 것이 플랫폼을 출시하는 일차적인 목표”라며, “궁극적으로는 신용 거래를 확대하고 거래 비용을 줄여 중소기업들이 느껴 온 거래 진입장벽이 낮아질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홍콩 금융청은 또 처음부터 플랫폼 출시에 참여했던 은행들 외에도 플랫폼에 참여 의사를 밝힌 기관들이 있다며, 앞으로 참여 은행이 계속 늘어날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정식으로 출시되면 홍콩 금융청의 블록체인 거래소는 정부 기관이 관리하고 후원하는 첫 블록체인 기반 무역 금융 플랫폼이 될 전망이다. 이달 초 유럽 은행들로 이루어진 컨소시엄이 IBM과 협력해 위트레이드(We.Trade)라는 이름의 무역 금융 블록체인 플랫폼을 출시한 바 있다. 한편, 홍콩 금융청은 싱가포르 금융청과 함께 국제 거래를 관장하는 블록체인 기반 무역 금융 네트워크를 개발하고 있다. 두 금융청은 앞서 내년 초에 플랫폼을 출시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밝혔다.
    작성자 : 관리자 입력 : 2018-07-17